GC녹십자, 남궁현 마케팅 전무 영입

GC녹십자(대표 허은철)는 마케팅본부를 신설하고 본부장으로 남궁현 전무를 영입했다고 3일 밝혔다.

남궁현 신임 전무는 이화여자대학교 약학과를 졸업하고 고려대학교 경영대학원에서 MBA 학위를 받았다. 이후 아스트라제네카 영업본부장, 아시아지역 마케팅 이사를 역임했다.

특히 남궁현 전무는 마케팅을 담당한 아스트라제네카 재직 시절 항궤양제 넥시움 PM을 담당, 항궤양제 시장을 주도하는데 큰 역할을 했다. 남 전무는 최근까지 세계 최초로 처방식 동물 사료를 개발한 힐스펫 뉴트리션 코리아 대표를 역임했다.

GC녹십자 관계자는 “영업 부문의 효율적인 조직 운용을 위해 마케팅본부를 신설하고 마케팅 전문가인 남궁현 전무를 영입했다”고 설명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