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바이오제약, 공모 절차 시작

동구바이오제약이 8일 한국거래소와 금융감독원에 증권 신고서를 제출하고 상장을 위한 본격적인 공모 절차에 들어갔다. 상장 예정 시기는 2월.

1970년 설립된 동구바이오제약은 수년간 국내 피부과 처방 1위, 비뇨기과 8위로 자리매김한 제약사다. 최근 치매 치료제 시장 급성장이 기대되는 가운데 치매 치료제 등에 대한 CMO(의약품 위탁 생산)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또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바이오 및 코스메슈티컬 등 사업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동구바이오제약이 2016년 출시한 코스메슈티컬 브랜드 셀블룸은 지난해 11월 면세점과 드럭스토어에 입점, 중국 수출 계약을 체결하는 등 세계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하고 있다.

동구바이오제약이 개발한 세계 최초 줄기세포 추출 키트 SmartX(스마트엑스)는 식품의약품안전처 및 미국 식품의약국(FDA), CE(통합규격인증마크) 등록을 완료했다. 중국, 일본 등으로 수출 계약을 체결하면서 세계 줄기세포 시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현재 국내 대학 병원과 다양한 적응증으로 임상 시험 중이다.

동구바이오제약의 공모 희망가는 1만2000원~1만4500원으로 총 공모 금액은 248억 원~300억 원이다. 1월 30일~31일 양일간 수요 예측을 거쳐 공모가를 확정하고 나서 2월 5일부터 6일까지 청약을 받는다. 2월 중 코스닥 시장에 상장될 것으로 예상되며 대표 주관사는 NH투자증권이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