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블록시스템즈, 티플러스 인수로 헬스 케어 시장 진출

블록체인 플랫폼 전문 기업 엑스블록시스템즈가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 티플러스 인수로 본격적으로 블록 체인 기반 의료, 인공지능(AI), 빅 데이터 시장에 진출한다고 8일 밝혔다.

엑소블록시스템즈는 지난 1일 티플러스 경영권을 인수했다. 이를 통해 양사는 의료 데이터를 안전하게 관리하고, 개인 의료비 지출을 경감시킬 수 있는 데이터 기반의 맞춤형 헬스케어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티플러스는 진료 정보 교류 솔루션 전문 기업으로 국내 520개 의료 기관에 의료 정보 솔루션을 공급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국제 표준 기술을 적용해 전 세계 어디든 연계가 가능한 헬스 케어 솔루션을 개발 중이다. 대표적으로 메르스 사태 대안 가운데 하나인 진료 정보 교류 사업을 추진한 바 있으며, 네이버 자회사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NBP)과 클라우드 기반 의료 정보 시스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엑스블록시스템즈는 전자 문서 기반 블록체인 기술 전문 기업으로, 의료 기록, 처방전, 인증 서비스 등의 다양한 시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정호 티플러스 대표는 “향후 AI 기술을 접목한 개인 맞춤형 자가 건강 관리 서비스로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라며 “엑스블록시스템즈와의 협력으로 블록체인을 접목한 데이터 무결성 검증 등 의료정보 관리의 취약점을 해소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승기 엑스블록시스템즈 대표도 “의료 분야는 엑스블록시스템즈의 전자문서 기반 블록체인을 접목할 수 있는 최적의 분야”라며 “티플러스가 추진하는 모든 진료 기록, 의료 영상 기록 분야에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새임 기자 j.saeim09@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