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 임성기 회장 "제약 강국 위한 혁신 경영 매진"
가 - 가 +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한미약품 그룹 임성기 회장이 2018년 제약 강국을 위한 한미 혁신 경영의 전사적 노력을 당부했다. 제약 강국을 위한 한미 혁신 경영은 한미약품의 2018년 경영 슬로건이다.

임성기 회장은 2일 영업사원 교육장에 참석해 신뢰 경영을 위한 전사적 노력에 힘써 준 전 임직원에게 감사함을 표하고 나서, 2018년 새해 비전과 제약 강국을 위한 혁신 DNA의 생활화를 당부했다.

임성기 회장은 "작년 한해 크나큰 오해와 상처를 딛고 일어서기 위한 노력들에 감사하고, 신뢰를 회복해 가고 있어 마음이 놓인다"고 운을 뗀 뒤 "바이오 플랜트 정상화, 올리타(올무티닙)의 3상 가시화, 치료제가 없는 폐암 치료 분야에서 획기적 약효를 입증한 포지오티닙, 이중 항체 플랫폼 펜탐바디 등 연구 개발(R&D) 경영에도 많은 성과가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서 임성기 회장은 "2018년 새해 경영 슬로건은 제약 강국을 위한 한미 혁신 경영"이라며 "한미의 창조, 혁신, 도전은 대한민국이 제약 강국으로 도약하는데 밑거름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또 그는 "혁신 없이는 창조와 도전은 물론 생존과 미래도 없다"며 "신약 개발에 혁신을 가져올 임상 이행 연구 및 빅 데이터를 활용한 시스템 경영을 중심으로 한미가 4차 산업 혁명을 주도해 나가자"고 말했다.

"한미의 향후 5년의 비전과 발자취가 한국 제약 산업 발전사의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강조한 임성기 회장은 "나에겐 앞으로 흥분될 만한 꿈들이 넘치고 있다"면서 "창립 50주년이 되는 2023년까지 한미는 세상이 깜짝 놀랄 만한 일들을 해낼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2018년 바이오 대어, SK바이오팜 상장?
운동 결심할 때 알아야 할 4가지
해파리, 상처 치료에 탁월한 효과 (연구)
냉장고에 넣으면 안 되는 식품 6
동계올림픽 선수, 무릎에 치즈 바른 이유

 

ad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
(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공유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밴드
  • 카카오스토리
알짜 정보
-->
오늘의 쇼핑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