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덕 심한 봄, 컨디션 지키려면?
가 - 가 +


어제는 덥기까지 했죠? 서울 낮 22.1도, 대전 24.2도까지 올라갔습니다. 3월 중순 중 역대 가장 높았다고 하네요. 오늘은 봄비가 두두둑 대지를 적셔서 아침 8~14도, 낮 12~19도 기록합니다. 봄 비거스렁이라고나 할까요?

밤에는 바람 세게 불어 체감온도 뚝 떨어집니다. 요즘 같이 롤러코스터 같은 날씨에는 인체가 체온의 항상성을 유지하기 위해서 고달파집니다. 면역기능, 소화기능 등 다른 곳에는 신경을 덜 쓰기 때문에 온갖 병에 걸리기 쉽습니다.

건강을 위해서는 ‘수고하는 인체’를 도와주는 것이 좋습니다. 비타민 보충을 위해 봄나물과 과일 충분히 드세요. 물도 자주 마시고요. 보통 때보다 일찍 귀가하셔서 따뜻한 물에 목욕하시고 한 시간이라도 일찍 주무세요. 그리고 겨울 때보다 30분에서 1시간 일찍 일어나시는 것이 봄날 컨디션에 좋습니다. 이제 정말 봄입니다, 춘곤증도 생각해야 할 봄, 봄.

[사진= Kichigin/shutterstock]

[관련기사]
"혈액형 달라도 간이식 가능"
아기에게 키스하다 충치 옮긴다 (연구)
영국 이론 물리학자 스티븐 호킹 별세
친환경 우유, 오메가 지방 비율 이상적 (연구)
달걀이 건강에 좋은 5가지 이유

 

ad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
(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공유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밴드
  • 카카오스토리
알짜 정보
-->
오늘의 쇼핑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