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혈액학회 차기 이사장으로 서울성모병원 조빈 교수
가 - 가 +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대한혈액학회 국제학술대회 및 제 59회 대한혈액학회 평의원회의에서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소아청소년과 조빈 교수가 차기 이사장으로 선출되었다. 임기는 2019년 1월부터 2년간이다.

대한혈액학회는 12개의 산하 연구회와 6개의 지회를 가진 혈액학을 전공하는 내과, 소아청소년과, 진단검상의학과 회원들이 참여하는 국내 최대의 혈액질환 학회로써, 1958년에 출범하여 올해로 60주년이 된 학회이다.

조 교수는 "화합과 발전을 통하여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는 기초 및 임상연구를 적극 지원할 것이며, 최고의 전문가를 육성하도록 교육에도 힘쓰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조 교수는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소아청소년과 전문의와 소아청소년혈액종양 세부전문의 자격을 취득했다. 전문분야인 소아백혈병과 조혈모세포이식의 권위자로, 우리나라 소아 환아들의 특성에 맞는 맞춤형 치료 및 조혈모세포이식 연구에 활발히 선도하고 있다.

현재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소아청소년과 과장과, 어린이학교 교장을 겸하고 있으며, 대한혈액학회 총무이사 및 대한소아혈액종양학회 재무이사로 학회활동을 행하고 있다.

[사진=서울성모병원]


[관련기사]

세월호 4주기, '집단 트라우마' 여전

의료계, 27일 파업 계획 유보 "정부와 대화 원해" 

AI 의료비 30% 절감 가능해 

고열에 두통, 감기일까? 성병일까? 

오메가-3, 안구 건조증에 효과 없어 (연구)

ad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
(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공유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밴드
  • 카카오스토리
알짜 정보
-->
오늘의 쇼핑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