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릭스, 증권 신고서 제출...7월 코스닥 상장
가 - 가 +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RNA 간섭(RNA interference, RNAi) 기술 기반 신약 개발 기업 올릭스가 지난 5일 한국거래소와 금융감독원에 증권 신고서를 제출하고 본격적인 공모 절차에 들어간다고 7일 밝혔다.

올릭스는 자체 개발 원천 특허를 보유하고 있는 RNA 간섭 치료제 개발 기업으로 현재 전문 치료제가 없거나 충분하지 않은 질환(비대 흉터, 건성 황반변성, 망막하 섬유화증, 특발성 폐섬유화) 등 다양한 난치성 질환에 대한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다.

RNA 간섭이란, 세포 내 단백질 합성에 관여하는 RNA가 특정 유전자의 발현 등에 영향을 끼치는 현상을 말한다. 이를 활용하여 신체 현상을 조절하거나 질병을 치료할 수 있다.

특히 비대 흉터 치료제(OLX101)는 올릭스 자체 개발 기술을 통해 개발한 siRNA 치료제로, 아시아 최초이자, 국내 유일하게 임상 시험에 진입했다. 국내 임상 1상 시험은 지난 5월 성공적으로 종료한 바 있다. 또, 글로벌 진출을 위해 영국 보건 당국(MHRA)으로부터 임상 시험 승인을 받아 영국에서도 임상 1상 시험을 진행 중이다.

올릭스의 공모 희망가는 2만6000~3만 원으로 총 공모 금액은 밴드 하단 기준 312억~360억 원이다. 7월 2~3일 이틀간 수요 예측을 거쳐 공모가를 확정한 후 7월 9~10일까지 청약을 받는다. 7월 중 코스닥 시장에 상장될 것으로 예상되며 대표 주관사는 NH투자증권이다.

[관련기사]
불륜도 두 번째부터 죄책감 덜 느껴 (연구)
유방암을 막는 뜻밖의 먹을거리 6
아침에 땅콩버터? 살 빠지는 아침 먹을거리 7
자폭 세대, 자살 유혹 넘어가는 대학생
불륜을 일으키는 요인 8가지

 

ad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
(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공유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 밴드
  • 카카오스토리
알짜 정보
-->
오늘의 쇼핑정보